• 장애인화장실
  • 엘리베이터
  • 장애인전용주차장
  • 휠체어리프트
  • 휠체어대여소
  • 이용가능시설
  • 경사로
  • 관광안내소
  • 숙박시설
  • 음식점
  • 입식테이블
  • 장애인객실
보도자료
자연 속에서 즐기는 비대면 여행 ‘중부내륙 힐링 투어’ 작성일 : 2020-07-28 11:46
글쓴이 : 운영자 조회 : 51 첨부파일 : 8개

자연 속에서 즐기는 비대면 여행 ‘중부내륙 힐링 투어’


장정현 기자


한강상류, 월악산과 소백산, 치악산 세 개의 국립공원이 포근히 감싸 안은 곳. 한반도의 배꼽에 해당하는 제천, 충주, 단양, 영월은 유구한 문화유산과 풍부한 이야기, 산자수려한 절경을 감추고 있는 곳이다. 이곳은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은 탓에 코로나 시대에 적합한 여행지로 새롭게 부상하고 있다. 중부내륙힐링여행으로 시원한 초록빛 여행을 떠나보자.





중부내륙에 위치한 영월, 단양, 충주는 대한민국의 심산유곡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힐링 여행지로 부상 중이다.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타인과의 접촉을 최소화하는 숨겨진 여행지, 아웃도어, 자연경관 감상, 숙소 위주 휴양여행, 소규모·나홀로 여행, 캠핑과 차박(자동차에서 숙박), 드라이브스루 여행 등 비대면 여행이 인기를 끌고 있다.


제천, 충주, 단양, 영월은 코로나 시대에 적합한 여행지로 새롭게 부상하며 국내 여행을 활성화하기 위한 문화체육관광부의 5개년 사업 ‘대한민국테마여행10선’에 선정된 곳이다. 최근에는 힐링여행을 테마로 다채로운 관광자원을 가꾸어 가는 중으로, 특히 제천과 충주는 웰니스 관광지로 추가 선정된 곳이다.


서울여행산업협동조합은 중부내륙힐링여행을 통해 생태적이고 접촉을 최소화하면서도 대한민국의 심산유곡의 아름다움과 한강상류에 즐비한 역사·문화적 자원을 이해하는 테마여행을 기획, 여행자들로부터 주목을 받고 있다.






막걸리를 좋아하는 이들에게 제천 백운양조장과 단양 대강양조장은 특별한 명소다.


특히 지난달에는 1박 2일 일정으로 막걸리 기행을 진행, 제천 백운양조장, 논두겅 미술관 ‘피움’, 단양 대강양조장, 사인암 등을 돌아보며 숨겨진 명소를 돌아보기도 했다.


자연치유도시 제천을 중심으로 영월과 단양, 충주는 모두 30분 이내로 연결이 되는 인접도시로 함께 돌아보기 좋은 곳이다. 단종과 김삿갓의 애환을 간직한 영월과 도시 전체를 잃고 이주해 새로 건설된 신단양, 가장 많은 수몰민과 넓은 면적이 물속에 잠긴 청풍명월의 본향 제천, 체험관광으로 새롭게 조명되고 있는 충주, 이들 도시는 한강유역을 놓고 삼국시대 고구려, 백제, 신라가 가장 치열한 전투를 벌였던 역사를 품고 이는 곳이기도 하다.


여행업계와 자치단체가 힘을 모아 만들어내는 대안여행은 지금까지 저가형 국내 여행과는 차원이 다른 격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소규모 여행객 수요에 맞는 맞춤형 기획은 ‘골프투어’, ‘문화역사기행’, ‘체험여행’, ‘먹방여행’, ‘액티비티여행’ ‘무장애여행’ 등 다채로운 테마로 진행될 예정이다.


밀폐, 밀집, 밀접을 피하며 소규모 제한된 인원으로 진행하는 새로운 여행 트랜드가 향후 여행업계에 새로운 활력을 줄 수 있을 지 귀추가 주목된다. 


장정현 기자 


출     처 : 월간 CEO&

원무보기 : http://www.ceopartner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200

목록